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감기를 이기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온 가족들!

다시 똑같은 일상으로 돌아와 설마 지루하지는 않을까 걱정했습니다.

유튜브를 시작하고 모든 순간을 그냥 지나치기엔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번주는 전보다 음악도 더 열심히 하고 새로 작업하고 있는 곡을

영상에 잠깐 넣어봤습니다!

영상에 댓글 50개 달리면 따로 1절 데모 버전으로 공개하려고 해요!

그럼 이번주 "아무도 안 궁금한 일상들" 즐겁게 봐주세요!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옵티컬 아이즈 엑셀입니다.

이번주는 생일기념으로 VLOG 업로드를 한번 더 했습니다!

지금까지의 영상중에 제일 긴 영상이 아닐까 싶어요.

즐겁게 봐주시고 앞으로의 에피소드도 기대해 주세요!

구독과 좋아요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아무도 안 궁금해 하는 음악하는 아빠 옵티컬 아이즈 엑셀입니다.

이번주에도 일상들을 영상으로 좀 담아 올려 보았습니다.

사실 매일 똑같은 루틴의 삶인지라 딱히 특별한 건 없지만 이렇게 모아 놓으니

순간순간 즐거운 일들이 있었네요!

지난 주말에는 직업군인인 제 친구의 가족들이 집으로 놀러왔어요.

영상과 사진을 좋아하는 친구라 이것저것 이야기도 많이 하고 함께 맛있는 것도 먹고

즐거운 주말을 보냈습니다.

친구가 쓰던 짐벌을 양도 받아 앞으로는 이걸 이용해서 더 열심히 일상들을 

찍어보려고 합니다. 앞으로도 별 다를 거 없는 "아무도 안 궁금한" 일상을 기대해 주세요!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요새 일상들 핸드폰으로 찍어서 영상 만들기에 재미가 붙었습니다.

이미 보신 분들은 아실 "아무도 안 궁금한~" 시리즈 입니다.

이번에는 일주일간의 짧막한 클립들을 모아 VLOG 형태로 만들어 봤어요.

지금도 그렇고 앞으로도 그렇게 제가 할 수 있는 최대한 입니다. 공부 좀 해야겠어요!

아무쪼록 즐겁게 봐주세요!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주도 역시 예기치 않은 스케쥴 빵꾸가 났습니다.

아침에 아이들을 얼집과 학교로 보내놓은 뒤 아침을 먹고 아내 출근 후 제가 나가려는 찰나!

다행스럽게도 빵꾸 연락이 왔네요. 만약 맞춰 나갔으면 짜증 났을 뻔 ㅋㅋ

역시나 작업실에 다녀오는 건 귀찮고 성가신 일이기에 재택 근무를 하기로 합니다.

이번 영상에서는 초보 비트 메이커 분들을 위해 808, 혹은 서브베이스를 노트하는 팁을 짧게 넣어봤습니다.

그럼 즐겁게 봐주세요!

앞으로도 계속 "아무도 안 궁금한" 시리즈는 계속 됩니다.

아직 카메라를 산다거나 할 정도로 투자하고 싶은 마음이 없어서 한동안은 휴대폰으로 촬영하려고 합니다.

다만 친구가 사용하던 짐벌을 싸게 넘긴다고 하니, 업어와서 다음번 촬영때 이용해 봐야겠어요!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 17. 19:23 삶/가족

격세지감

이 카테고리의 마지막 포스팅은 "태양이의 탄생" 이었네요.

햇수로 무려 7년전 포스팅이라니;;


그 사이에 우리 가족에겐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태양이는 누나가 되었고 우리 가족은 서울에서 남양주로 이주하였습니다.

그리고 태양이는 이제 올해로 초등학생이 됩니다.


아이들이 커갈 수록 SNS에 아이들 사진을 포스팅하는게 썩 좋은 것만은 아니란걸 알아갑니다.

너무 오픈된 정보, 그리고 빠르게 많이 열람할 수 있는 정보들이라 무섭거든요 ㅋㅋ

요즘 세상 흉흉하지 않습니까..


그래도 언젠가 저의 포스팅을 보고 궁금해 하실 분들이 계실까봐 작년 크리스마스 시즌때의 

저의 딸과 아들의 사진을 올려봅니다.



' > 가족'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격세지감  (0) 2019.01.17
태양이가 태어났어요. 이제는 김해나 !!!  (0) 2012.11.05
이제 곧 태양이가 나오면..  (1) 2012.09.03
태양이 12주 +  (0) 2012.04.26
태양이 9주 돌입!  (0) 2012.04.04
태양의 심장소리  (0) 2012.03.16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2년 11월 3일 오후 10시 27분

제왕절개로 우리 딸 태양이가 태어났어요! 이제는 해나라는 진짜 이름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 > 가족'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격세지감  (0) 2019.01.17
태양이가 태어났어요. 이제는 김해나 !!!  (0) 2012.11.05
이제 곧 태양이가 나오면..  (1) 2012.09.03
태양이 12주 +  (0) 2012.04.26
태양이 9주 돌입!  (0) 2012.04.04
태양의 심장소리  (0) 2012.03.16
Posted by 뜨거운 OpticalEyezX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이전버튼

Yesterday10
Today1
Total25,508

달력

 « |  » 202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